default_setNet1_2

신라대 2019 수시 최종 경쟁률 6.49대 1

기사승인 2018.09.14  20:37:06

공유
default_news_ad1

- 항공정비학전공 34.57대 1 등 신설 항공학부 선전

   
 

[대학저널 신영경 기자] 신라대학교(총장 박태학)가 14일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정원 내 기준 1845명 모집에 1만 1978명이 지원해 6.49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난해는 1713명 모집에 1만 240명이 지원해 5.9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번 수시모집에서는 신설학부인 항공학부와 기존 강세분야였던 보건계열 학과들이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일반고(교과)전형의 항공정비학전공은 7명 모집에 242명이 지원해 34.57대 1, 특성화고전형의 항공서비스학전공은 2명 모집에 26명이 지원해 13대 1, 자기추천자전형의 항공운항학전공은 3명 모집에 43명이 원서를 내 14.33대 1을 기록하는 등 항공학부의 3개 전공 모두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보건계열인 담임교사추천자전형의 물리치료학과는 2명 모집에 129명이 지원해 64.5대 1, 특성화고전형의 간호학과는 2명 모집에 55명이 원서를 내 27.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보건계열은 일반고 전형에서도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신영경 기자 ykshin@dhnews.co.kr

<저작권자 © 대학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